“이 동전은 절대 쓰지마세요” 저금통 안에 자고 있는 이 동전 700만원 짜리입니다

동전 재테크라는 말 들어보셨나요? 발행량이 적고 희소가치가 높은 동전은 수집가들 사이에서 수백만원에 거래되고 있습니다.

어떤 동전들이 희소가치가 높은 동전들인지 알아보겠습니다.

10원

1966년도 10원은 발행량이 약 1천만개로 희소성이 없어 보이지만 처음 발행된 10원이라 수집가들이 좋아하는 동전 입니다.

사용제: 1만원

미사용: 70만원

최근 가장 비싸게 거래된 금액은 160만원에 거래된 사례가 있습니다.

1970년 10원은 발행량이 약 1억개가 넘지만 황동하고 적동화가 구분되어 미사용 동전은 값어치가 높다고 합니다.

황동 미사용: 20만원~30만원

적동 미사용: 30만원~ 80만원

가장 비싸게 거래된 금액은 1,820,000 원 이라고 합니다.

1977년 10원은 발행량이 약 100만개입니다.

사용제: 1만원~2만원

미사용: 10만원~30만원

1981년도 10원은 발행 양은 적은편에 속하는 10만개 입니다.

사용제: 5만원

미사용: 20만원

최근 가장 비싸게 거래된 금액은 72만원 이라고 합니다.

이제 50원 동전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

1972년 50원은 처음 발행된 50원으로 발행량이 600만개입니다.

사용제: 1만원

미사용: 30만원

1977년 50원의 발행량은 100만개 입니다.

사용제: 7천원

미사용: 17만원

다음은 100원 동전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

100원

1970년 백원은 처음 발행된 100원으로 발행량은 250만개입니다.

사용제: 10만원

미사용: 90만원 이상

1970년 백원 중 최근 가장 비싸게 팔린 것은 247만원에 팔렸다고 합니다.

1981년 100원은 발행량은 적은 편에 속하는 10만개입니다.

사용제: 5만원 이상

미사용: 15만원

가장 비싸게 팔린 것은 40만원에 팔렸다고 합니다.

1998년 100원의 발행량은 500만개입니다.

사용제: 1만원

미사용: 20만원 (상태에 따라 10만원~ 60만원)

다음은 500원 입니다.

500원

1987년 500원은 발행량이 100만개입니다.

사용제: 6만원

미사용: 100만원

마지막 대망의 동전은 1998년도 500원입니다.

1998년도 500원은 IMF 경제불황으로 8000개 밖에 만들지 않았다고 하는데요, 더욱이 이 동전은 통용되지 않고 관상용민트로만 제작하여 더 가치가 큽니다.

이 동전은 사용제도 최소 100만원, 미사용은 최소 200만원에서 최대 700만원까지 거래된다고 합니다.

희귀동전 수집자들 중에는 5만원을 은행에가서 500원짜리, 100원짜리, 50원짜리, 10원짜리로 바꿔 희귀동전을 찾는게 취미인 분들도 있다고 하는데요.

희귀동전가격은 주로 풍산화동옥션과 수집뱅크코리아를 통해 거래되고 있으니 한번 둘러 보시기 바랍니다.

풍산화동옥션

수집뱅크코리아

희귀동전을 알아보기 전 유의 사항은 아무리 희귀동전 이라고 해도 동전의 사용감이 남아있으면 가치가 급격히 떨어진다고 하니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error: Content is protected !!